뷰티뉴스

5초만에 #물먹립 완성해줄 립밤 컬렉션

입술에 물이 맺힌 것처럼 반지르르한 윤기를 더해줄 #물먹립이 대세!

1 바이레도 크로모포비아 립밤
유려한 곡선형 메탈 케이스로 그립감부터 남다르다. 겉돌거나 번들거리지 않는 세미 매트 텍스처라 남녀 모두 사용하기 좋은 젠더리스 립밤. 2.5g 6만7000원.

2 아멜리 플랫 립스 921 밤밤
물을 마신 후 입술에 남은 물기처럼 수분을 머금은 립을 만들어준다. 보습력은 있지만 끈적임은 전혀 없다. 여리여리한 베이비 핑크빛이 감돌아 생기를 더하는 효과도 겸비했다. 1.2g 1만6000원.

3 라 부르켓 립밤 아몬드 / 코코넛
#딱풀립밤이란 애칭이 붙은 자이언트 립밤. 한 번만 스쳐도 입술 전체를 커버할 수 있을 만큼 슈퍼 사이즈인 데다, 유기농 아몬드와 코코넛 오일을 담아 각질을 잠재우기 좋다. 14g 1만7000원대.

4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 #017 울트라 코랄
망고버터를 농축해 담아 유리알처럼 촉촉하고 탱글한 입술을 만들 수 있고, 바르는 횟수에 따라 투명한 오렌지빛이 차곡차곡 쌓인다. 덕분에 민낯에 바르고 노메이크업인 척하기 좋은, 이른바 ‘꾸안꾸’ 립밤. 3.5g 4만4000원대.

5 맥 글로우 플레이 립밤 #루즈 어웨이크닝
시어버터와 망고 호호바 오일을 믹스한 보습감에 꽃물 한 방울을 떨어트린 듯 자연스러운 생기를 더했다. 특히 입술에 닿으면 미끄러지듯 발리는 텍스처는 이제껏 경험해보지 못한 신세계! 3.6g 3만2000원대.

6 프레쉬 로즈 페탈-소프트 립 크림
농밀한 보습감은 기본, 장밋빛 생기까지 더해져 스킨케어인지 메이크업인지 헷갈릴 만큼 다재다능하다. 도톰하게 발라 팩처럼 사용해도 좋으며, 은은하게 피어나는 장미 향기도 매력 포인트. 10g 3만6000원대.
 
에디터 박규연
사진 김태선 | 업데이트 : 2020-11-16  대한민국 최고의 뷰티 매거진 www.beautypl.co.kr

<뷰티쁠>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 다음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