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킨케어

IN&OUT 갱생 프로젝트 #2 In Care

BEAUTY+ 2016년 8월호

바캉스 후 지친 피부는 겉과 속 모두 망가져 있는 상태. 이제 본인의 피부 상태를 알았으니, 맞춤 케어로 바캉스 전 피부로 되돌리는 일만 남았다.

2016823114619.jpg
IN CARE
피부 온도가 상승하고 자외선에 무차별적으로 공격 받은 피부 속은 사막처럼 바싹 마른 상태다. 먼저 수분을 밀어 넣어 수분 쿠션을 탄탄하게 재정비하고 늘어진 피부 속 밀도를 촘촘하게 메우는 것이 피부 속 케어의 미션.


MISSION 3
수분을 밀어 넣고 뚜껑을 덮어라

붉은 기가 어느 정도 진정됐다 하더라도 안심하기에는 아직 이르다. 뜨거운 태양 아래 땀을 많이 흘리면 피부 속부터 수분을 빼앗겨 평소보다 20% 이상 수분이 부족한 상태로 치닫는다. 자외선은 각질층의 피부 세포 내에서 수분을 유지하는 성분인 천연 보습인자를 감소시켜 피부 표면이 바싹 마른 오징어처럼 수분이 탈탈 털려 탈수 상태가 되기 십상이다. 수분 부족은 곧 탄력 저하로 직행되는데, 피부 속 수분이 부족하면 피부 속 세포간 지질이 헐거워지면서 피부 표면의 가로세로 골이 생겨 옅은 주름처럼 보이게 된다. 이때 피부 속을 수분으로 꽉 채우고 수분막을 씌워 피부 표면의 수분 증발을 막아야 피부 탄력 구조를 단단하게 지킬 수 있다.

STEP 1 각질층 보습으로 수분 쿠션 만들기
피부 탄력이 떨어지는 첫 신호는 가장 먼저 피부 표면에서 나타난다. 피부 속의 수분 함량이 떨어져 푸석푸석하고 거칠어 보이는 것이 전조 증상. 이럴 땐 세안 후 3초 안에 각질층에서 수분을 가득 머금을 수 있도록 화장수를 계속해서 집어넣는 것이 방법. 화장솜에 화장수를 흥건히 적셔 여러 번 패팅하고 화장솜이 마르면 다시 적셔 두드리는 것을 반복해 각질층을 충분히 불려 수분 쿠션을 만들 것.
2016823114742.jpg
화장수를 적신 화장솜을 피부에 꼼꼼히 패팅해 화장수를 흡수시킨다. 얼굴의 중심에서 바깥을 향해 조금씩 움직이며 전체적으로 흡수시킬 것.

1 라메르 트리트먼트 로션 피부에 집중적으로 수분을 공급할 뿐 아니라 안티에이징까지 책임지는 올인원 워터 에센스. 150ml 18만원대.
2 에스티 로더 뉴트리셔스 바이탈리티 8™ 래디언트 에너지 로션-인텐스 모이스트 피부 생기를 충전해주는 강력한 수분 로션. 200ml 5만5000원대.
3 코스메 데코르테 비타 드 레브 자외선과 스트레스로 인해 지친 피부를 케어하는 허브 화장수. 150ml 5만7000원.



STEP 2 보습 크림 겹쳐 바르기로 집중 케어
한여름엔 크림을 생략하기 쉽지만, 이미 공급한 수분이 날아가는 것을 막으려면 크림은 필수다. 뿐만 아니라 수분은 탄력에 꽤 중요한 역할을 하니 이전 단계의 화장수로 수분을 밀어넣은 다음 크림으로 남은 수분이 증발하지 않도록 막을 씌워 수분을 지켜야 한다. 적당한 유분은 피지 분비를 억제하는 효과도 있기 때문에 번들거림이 싫어 크림을 생략하는 것은 잘못된 방법이다. 끈적임이 싫다면 얇게 두 번 겹쳐 바를 것. 크림을 손바닥에 덜어 데운 뒤 양손으로 얼굴을 감싸듯 펴 바르고 충분히 흡수시킨 뒤 남은 양을 티슈로 닦아내고 다시 같은 방법으로 발라 흡수시킨다.
2016823115038.jpg
1 크림을 얼굴에 올리기 전 손바닥에서 데운다. 약 10초간 비벼 부드럽게 만들 것.
2 얼굴 안쪽에서 바깥쪽으로 손바닥을 움직여가며 누르듯 흡수시킨 다음 티슈로 닦아내고 다시 이 과정을 반복한다.

1 피지오겔 데일리 모이스쳐 테라피 페이셜 크림 피부와 유사한 성분으로 만들어져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보습 크림. 75ml 2만8000원대.
2 아모레퍼시픽 모이스춰 바운드 리쥬브네이팅 크림 피부의 천연 보습인자를 조성하는 세포를 케어해 피부 자생력을 길러준다. 50ml 12만원.



STEP 3 1일 2마스크로 극진 보습
피부에 수분이 부족해 버석함이 느껴질 정도라면 1일 2마스크로 스페셜 케어를 시도해볼 것. 서로 다른 질감의 마스크를 레이어링해 재미를 주는 것도 방법이다. 먼저 시트 마스크를 한 뒤 크림 마스크를 하거나 화이트닝 + 보습 등 다른 기능의 마스크를 선택해 사용하면 효과를 높일 수 있다. 실제 에디터도 즐겨 사용하는 방법인데 다음 날 몰라보게 수분이 가득 차올라 자르르 흐르는 윤기를 경험할 수 있다.
2016823115113.jpg
1 바비 브라운 스킨 너리쉬 페이스 마스크 피부에 즉각적으로 수분을 충전한다. 75ml 6만7000원대.
2 메이크프렘 레이어링 미 수딩 마스크 한 번에 두 가지 피부 고민을 해결할 수 있는 두 겹 마스크. 35g 5000원대.
3 닥터자르트 더마스크 러버 마스크 모이스트 러버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시트 타입의 모델링 마스크. 5ml + 45g 1만2000원.



MISSION 4
피부 밀도를 채워 늘어진 모공을 조여라

피부가 자외선과 적외선에 장시간 노출되면 열에 의해 피부 속 단백질 분해 효소가 증가한다. 이것이 피부 탄력을 좌우하는 콜라겐과 엘라스틴을 분해하고, 이로 인해 피부 속을 단단히 지탱하고 있던 세포 결합력이 약해져 피부 내부의 구조가 무너지면서 탄력이 떨어지는 것. 뿐만 아니라 기온이 올라가면 모세혈관이 확장되어 땀과 피지 분비가 왕성해지고 이에 따라 모공이 커져 보이는 것 역시 문제. 피부 밀도를 촘촘하게 채워 늘어진 모공을 조이고 느슨해진 피부 구조를 팽팽히 잡아당겨야 걷잡을 수 없이 무너지는 피부 탄력을 바로잡을 수 있다.

STEP 1 스킨케어 전에 디톡스 마사지로 노폐물 배출
혈액순환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으면 피부 속에 쌓인 독소가 제대로 배출되지 못하고 결국 쌓이게 되어 세포의 정상적인 활동이 어려워진다. 느슨해진 피부 구조를 팽팽히 잡아당기는 것도, 진피층에서 영양을 공급 받아 피부 노화를 막는 것도 결국 세포의 역할이므로 디톡스 케어에 주력할 것. 스킨케어 전후에 디톡스 마사지로 림프절을 자극하면 노폐물 배출에 도움이 된다.
201682311527.jpg
1 머리 가장자리에서 정수리 부분을 손가락으로 긁어 올린다.
2 림프가 흐르는 귓구멍 바로 앞, 귓불이 있는 밑과 아래턱에서 1cm 정도 내려간 지점을 꾹꾹 누른다.
3 손가락을 콧방울 옆에 대고 광대뼈 라인을 따라 U자를 그리면서 귓구멍 앞쪽까지 끌어올린다.
4 눈앞머리에서 광대뼈를 따라 비스듬하게 쓸어내려 아래턱 부분까지 끌어내린다.



STEP 2 나비존 케어로 모공 다이어트
피지 분비와 모공 사이즈는 밀접한 상관관계에 있다. 기온이 1℃ 올라갈 때마다 피지 분비는 10% 정도 늘어나는데 휴가지에서처럼 긴 시간 높은 온도에 노출될 경우 땀과 피지가 과다 분비되어 모공이 점점 확장되고 늘어져 급기야는 귤껍질처럼 변한다. 걷잡을 수 없이 모공이 커지고 심지어 늘어져 보이기까지 한다면 나비존 케어에 돌입할 것. 나비존 전용 마스크로 관리하거나 모공 전용 세럼을 바르면 한결 효과적이다.
2016823115233.jpg
1 23years old 에어 레이닉 포어 마스크 IPL, 프락셀 효과의 나비존 전용 마스크. 5.5g 6000원.
2 라네즈 미니포어 블러링 타이트너 피지를 케어하고 모공을 잡아준다. 40ml 3만원대.
3 홀리카 홀리카 포에버 브라이트 버치 나비존 마스크 나비존을 집중적으로 케어하는 마스크. 15g×5ea 1만4900원.



STEP 3 탱탱볼 효과의 화장품 바르기
본격적으로 피부 속 탄성을 높이려면 이미 손상되고 늘어진 탄력섬유의 재생을 돕는 제품을 선택해 피부 밀도를 높여야 한다. 진피층에서 DNA 합성을 촉진해 피부 세포를 건강하게 케어하고 밖에서는 느슨해진 피부 구조를 팽팽히 잡아당기는 안티에이징 제품을 선택해 바를 것. 이때 림프절을 따라 부드럽게 마사지해 바르면 효과가 배가된다.
2016823115252.jpg
1 더 히스토리 오브 후 2016 업그레이드 비첩 자생 에센스 피부 자생력을 길러 근본적으로 노화를 개선한다. 50ml 16만5000원.
2 샤넬 르 리프트 V-플래쉬 페이스 라인을 입체적으로 잡아준다. 15ml 13만9000원.
3 헤라 시그니아 앰플 항산화 효과의 안티에이징 앰풀. 10.2g×4ea 25만원.

관련 제품

에디터 : 엄은진 | 업데이트 : 2016-08-23  대한민국 최고의 뷰티 매거진 www.beautypl.co.kr

<뷰티쁠>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이전 다음 목록